본문 바로가기

한화생명

똑똑한 투자자가 꼭 보는 무료 정보 사이트 Best 3 인터넷을 처음 접했을 당시에만 해도 정보기술(IT)이 전세계 경제와 산업 그리고 사람들의 생활을 이토록 크게 변화시키리라고는 미처 상상하지 못했답니다. 지금으로부터 15여 년 전, 클릭 하나 만으로 프랑스에 있는 루브르 박물관을 가 보고 호주에 있는 오페라하우스를 들여다 보는 것 만으로도 무척이나 신기해 했던 기억이 납니다. 흔히 인터넷은 무한한 정보의 바다로 비유됐고, 이 정보의 바다를 잘 항해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웹 브라우저의 이름이 바로 항해자라는 뜻인 ‘네비게이터(Navigator)’였지요. 물론 지금은 인터넷 익스플로러가 올킬하고 있지만요. ▶무모한 도전은 이제 그만!! IT는 정보의 벽을 허물고 정보의 독점을 어렵게 만드는 결과를 가져왔다고도 해요. 21세기 디지털 혁신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 2012. 6. 27. 더보기
1억 연봉 그녀가 돈을 못 모으는 이유는? 얼마 전 방송된 tvN ‘화성인 바이러스’에는 오늘 하고 싶은 일은 무조건 해야 직성이 풀리는 ‘화성인 하루살이녀’ 가 출연해 큰 화제를 불러 일으켰습니다. 그녀가 이슈가 되었던 가장 큰 이유는 연봉 1억을 받는 능력자이지만 매월 1천만원을 탕진하며 통장 잔고가 거의 제로에 가깝기 때문이었는데요. 무엇보다 그녀는 63빌딩에서 한끼 식사 비용으로 98만원을 지출하고, 프로필 사진 촬영으로 6백만원, 성형 패키지 2천만원 등 모든 계산을 '일시불'로 결제하는 모습을 보이며,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죠. 물론 그녀는 능력에 맞게 소비를 하고 있다고는 하지만, 정작 중요한 '소비의 목적'을 정하지 않고, 자신의 필요에 따라 계획없이 소비를 한다는 점이 가장 큰 문제였는데요. 그녀처럼 고액 연봉을 받는 것은 아니지.. 2012. 6. 26. 더보기
보험회사가 키, 몸무게를 묻는 이유, 도대체 왜? “그래~~ 나 뚱뚱하다!! 근데 나 뚱뚱하다고 괜한 오해들 하고 그러는데 오해 하지마, 얼마 전 내가 보험을 좀 들어볼까 하고 말이야~ FP 만나서 얘기를 듣고 이거다~ 싶어서 가입하려고 청약서를 썼어. 그런데 가만보니 키와 몸무게를 쓰는 칸이 있는거야! 그래서 몸무게를 적었더니만 보험 설계사가 나를 보며 쓱~ 웃어! 왜! 웃어! 나 정말 사실대로 썼어!! 물~~~~론 10kg 줄이긴 했어, 근데 10kg 정도는 밥 먹고 안 먹고 차이잖아?” 단지 보험을 하나 새로 들려고 하는 것뿐인데, 상세한 개인 신상정보를 손수 작성하라고 하고, 게다가 직접 싸인까지 하라고 해서 당황스러웠던 분들 계신가요? 대놓고 얘기하기 민망한 키나 몸무게 심지어, 최근에 병원을 갔다온 경험까지… 도대체 왜!! 라고 생각하셨던 분.. 2012. 6. 25. 더보기
왜 단오에는 창포물로 머리를 감을까? 음력으로 5월 5일은 우리나라 고유의 명절 ‘단오’입니다. 올해는 양력으로 6월 24일이 되겠네요. 추석, 한식, 설날과 함께 우리나라의 4대 명절 중 하나인 '단오'는 조선시대부터 지금까지 이어져온 전통있는 명절입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사람들의 기억 속에서는 점점 사라지고 있죠. 무엇보다 단오날에는 빠질 수 없는 필수요소가 한 가지 있습니다. 바로 ‘창포’인데요. 단오가 점점 잊혀지면서 창포의 의미도 함께 잊어지는 것 같아요. 그래서 오늘은 곧 찾아올 단오를 맞아 눈이 번~쩍! 귀가 쫑긋! 해지는 ‘팔방미인’ 창포에 대한 정보를 소개 해드립니다. ▶ 단오, 너는 어디에서 왔니~? 창포가 어떻게 쓰였는지 알기 위해서 우선 그 뿌리가 되는 단오에 대해 먼저 알아볼 필요가 있습니다. 단오는 농사를 중.. 2012. 6. 22. 더보기
D-40 비키니를 위한 박대리의 몸부림, 24시간 밀착취재 ‘박대리, 일 끝나고 한잔 어때?’ 퇴근을 준비하던 박대리에게 날아든 과장님의 제안! 이래서 ‘대리 사랑은 과장’이라는 말이 있나요? 고민할 것 없이 업무로 받은 스트레스와 마음을 달래러 고! 고! 푸짐한 안주에 너도나도 두 눈이 번쩍! 손은 눈보다 빠른 박대리, 회식을 끝내고 비틀거리며 집으로 향합니다. 자! 오늘도 기분 좋은 하루였네요~ 씻고 자야겠어요. 그런데 거울 속 내 모습, 왜 이러죠? 거울 속 너는 누구신가요? 찬찬히 살펴 보는데 어디서 많이 본 모습이네요. 음, 누구더라? 아, 나구나, 나야! 나였어! 충격에 빠진 박대리는 무작정 굶기 다이어트에 돌입! 4일 정도는 독한 마음으로 버텨봅니다. 하루, 이틀, 사흘이 지나니 눈도 점점 퀭해지고 몸에 힘이 하나도 없는 것 같아요. 눈 앞에 별이 .. 2012. 6. 22. 더보기
흔한 패션은 가라~! 개성 있는 취미생활 ‘가죽공예’ 2012. 6. 21. 더보기
환경도 지키며 스마트하게 인생설계 하는 방법은? 만년 과장 정과장은 간단한 보고서 하나를 쓸 때에도 땀을 뻘뻘 흘립니다. 왜냐구요? 모든 보고서를 자와 펜을 이용해 직접 그리기 때문이죠. 그렇기에 옆에서 지켜보는 유부장의 잔소리가 끊이지 않습니다. 정말 왠만한 컴퓨터 보다 더 정갈하고 깔끔한 정과장의 보고서이지만 그도 부러워하는 사람이 있으니. 바로 노사원!! 스마트폰으로 대화하고, 전자결재 정도는 한 손가락으로 순식간에 처리하는 그의 능력을 볼 때면 정과장은 부러움의 눈초리로 한동안 멍~때리고 맙니다. 이는 실생활에서도 느낄 수 있습니다. 대출 받을 때, 보험을 가입할 때가 대표적인 예가 될 수 있죠. 대출이나 보험을 한번 계약하려면 수도 없이 많은 서류를 작성하느라 시간 낭비에 손목이 뻐근할 지경인데요. 이럴 때 노사원의 스마트함이 적용된다면 얼마.. 2012. 6. 21. 더보기
10대부터 50대까지, 연령대별 맞춤 보험 노하우 우리나라의 한 가구당 보험가입률은 98%시대라고 해요. 그만큼 ‘만약을 위해’ 미리 준비를 하는 가정이 많다는 이야기 인데요. 누구나 하나쯤은 다 갖고 있지만, 지금도 수많은 보험상품은 계속해서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심지어 홈쇼핑이나 TV광고에서는 쉴새없이 많은 종류의 보험상품 가입을 권유하고 있죠. 사실, 광고나 홈쇼핑에서 보험 상품을 보다 보면 무조건 좋은 혜택이다! 라고만 여겨져 가입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런데 여기서 반드시 알아야 할 사실!! 바로 ‘나의 연령대에 맞는 보험인가?’ 입니다. 보험은 가입을 원하는 사람마다 연령대가 다~ 다르기 때문에 혜택 또한 다양합니다. 그래서 본인 나이에 맞는 보험가입 요령이 중요하지요. 예전에는 설계사(이른바, 보험 아줌마)를 통해 보험을 가입했었습니다... 2012. 6. 20.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