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벤트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뜨거운 여름의 시작을 알리는 태양의 오페라, 6월의 11시 콘서트 봄의 정점인 완연한 5월을 지나 훌쩍 초여름에 들어섰습니다. 그간 모두 무탈하셨나요? 히메네스의 오페라 을 협주한 4월 11시 콘서트에 이어, 두 달 만의 만남인데요. 늦은 봄비처럼 소란한 마음 적셔줄 이번 공연에선 어떠한 협연이 반겨줄까요? ▶ 뛰어난 음악과 무대로 극찬 받는 오페라 곡으로 조우할 6월 11시 콘서트 6월 11시 콘서트는 프랑스 작곡가 ‘조르주 비제(George Bizet, 1838~1875)’의 오페라 수록곡 하이라이트 무대로, 배경은 19세기 초 스페인 안달루시아 지방의 소도시 세비야로 꾸며집니다. 철학자 프리드리히 니체는 을 두고 ‘습기와 우울을 날려버리는 태양의 오페라’, ‘풍요롭고 정밀하며 완벽하다’는 극찬한 적이 있습니다. 또, 작곡가 요하네스 브람스는 이 초연되었던 해에만 .. 2021. 5. 24. 더보기
[이벤트] 한화생명 블로그 방문자 수 1,000만 돌파! 여러분의 관심과 사랑 덕분입니다. 한화생명 블로그가 누적 방문자 1,000명이 되었습니다. 바로 여러분의 끊임없는 관심과 사랑 덕분인데요. 블로그 누적 방문자 1,000만 돌파, 어떻게 이루었는지 함께 돌아볼까요? 한화생명 ‘라이프앤 톡’ 블로그는 2012년 5월에 문을 열었습니다. 전체 1,976개의 양질의 콘텐츠로 가득한 한화생명 블로그는, 200만 누적 방문자를 달성한 지 5년 6개월 만에 1,000만 방문자를 넘어섰는데요. 딱딱한 보험 이야기를 쉽고 말랑말랑하게 전하는 콘텐츠로 2019년 소셜 아이어워즈에서 서비스 혁신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한화생명 블로그는 더욱더 전문적이고 정확한 정보 전달을 위해 한화생명 임직원으로 구성된 투자, 은퇴, 세금, 부동산, 법률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필진으로 참여하고 있는데요. 매월.. 2019. 11. 22. 더보기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5월 11시 콘서트, 가족과 함께 경쾌하고 평화로운 음악을 느껴보세요. 부쩍 따뜻해진 날씨에 사람들의 옷차림이 제법 가벼워진 4월, 이번 공연은 따뜻해진 날씨만큼 사랑을 노래하는 듯한 따사로운 선율이 인상적인 4월의 11시 콘서트였습니다. 5월에는 또 어떤 아름다운 선율로 우리를 기다리고 있을까요? ▶ 봄을 닮은 사랑의 세레나데 이번 11시 콘서트는 베버의 로 그 막을 열었는데요. 마치 무도회장에 온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는 곡입니다. 무도회에서 신사가 숙녀에게 다가가 춤을 추자고 정중히 제안하는 모습을 첼로의 연주로 나타냈습니다. 숙녀는 짐짓 사양하지만, 신사가 재청하자 못 이긴 척 받아들인 후 두 사람은 흥겨운 왈츠 리듬에 맞추어 한동안 춤을 춥니다. ‘최초의 콘서트용 왈츠’로 알려진 이 곡은 원래 피아노곡이지만, 베를리오즈를 비롯한 여러 작곡가가 관현악곡으로 편곡하기도.. 2019. 4. 19. 더보기
새로운 BI로 만나는 삶을 마주하는 금융, 라이프플러스 현대의 삶은 멈춰있는 삶이 아닌 능동적으로 생생하게 살아있는 ‘유동’의 삶에 가깝습니다. 한화금융은 이러한 생에 초점을 두어 삶의 모든 순간이 더욱 풍부해질 수 있도록 ‘라이프플러스’라는 공동 브랜드를 만들었는데요. 오늘은 라이프플러스를 통해 ‘유기적으로 변화하고 성장하는 삶의 역동성’의 가치를 만나보고 유동적인 삶의 의미를 더욱 강화하여 새 단장한 BI에 대해 소개해드리겠습니다. ▶ 고객의 삶을 더 잘살게 해주는 금융, 라이프플러스 라이프플러스(LIFEPLUS)는 한화의 5개 금융사인 한화생명, 한화손해보험, 한화투자증권, 한화자산운용, 한화저축은행이 '고객의 삶을 더 잘 살게 해주는 금융'을 지향한다는 의미로 만들어졌습니다. 즉, 한화금융 5개사의 공동 브랜드라고 할 수 있는데요. ‘LIFE MEET.. 2019. 4. 17. 더보기
<한화와 함께하는 2019 교향악축제>로 맞이하는 봄맞이 꽃샘추위가 기승을 부리는 3월, 이제 2주만 기다리면 따뜻한 햇볕과 향기로운 꽃향기가 가득한 봄이 시작되는 4월이 옵니다. 알록달록 화려한 색깔을 뽐내는 꽃 축제, 따스한 봄바람을 즐기는 봄 소풍 등 저마다 봄을 만끽할 계획이 있을 텐데요. 이번 봄에는 아름다운 음악을 통해 봄을 맞이하는 것은 어떨까요? 바로, 를 즐기는 것인데요. 기분 좋은 봄바람과 함께 아름다운 선율로 여러분의 마음을 촉촉하게 적셔줄 국내 최고의 클래식 음악 축제이기 때문이죠. 그럼 이번 봄을 한껏 더 풍성하고 아름답게 할 이번 공연을 자세히 한번 살펴볼까요? ▶ 한화와 함께하는 2019 교향악축제 매년 4월이면 봄 내음과 함께 시작되는 교향악축제는 1989년 예술의전당 음악당 개관 1주년 기념으로 첫 공연을 선보인 이후 현재까지 많.. 2019. 3. 22. 더보기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사랑하는 연인들의 모습을 음악으로 나타낸 클래식 공연 2019년 세 번째 11시 콘서트는 꽃샘추위가 봄을 시샘하던 3월 14일에 여러분을 찾아왔습니다. 봄날의 화려함을 시샘하는 꽃샘추위가 이해될 만큼 봄날의 따사로움을 느낄 수 있는 공연이었는데요. 4월에는 또 어떤 공연이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을까요? ▶ 봄날의 화려함을 선율로 느낄 수 있었던 3월의 11시 콘서트의 시작은 베를리오즈의 으로 시작되었는데요. 꽃망울에서 꽃이 피어나는 느낌의 전주로 시작된 이 곡은 관현악법 대가인 베를리오즈의 솜씨가 절묘하게 발휘된 곡입니다. 활기찬 무곡과 잉글리시 호른이 꺼내놓는 유려한 가락의 어우러짐이 매력적인 곡이었는데요. 사육제의 떠들썩한 분위기, 사랑의 도피를 감행하는 연인들의 열정적인 모습을 상상할 수 있었답니다. 다음으로 이어진 곡은 오펜바흐의 중 ‘뱃노래’입니다... 2019. 3. 20. 더보기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봄의 활기를 담은 3월의 클래식 선율 2019년 두 번째 11시 콘서트는 2월 14일, 밸런타인데이의 선물처럼 찾아왔습니다. 연인들이 사랑을 나누는 듯한 아름다운 선율로 꽉 채운 로맨틱한 공연이었습니다. ▶ 로맨틱한 선율을 선물 받은 밸런타인데이, 2월의 밸런타인데이의 첫 곡은 베토벤이 작곡한 유일한 오페라 곡 서곡이었습니다. 베토벤이 평생 갈망했던 ‘부부애’와 ‘인간해방’이라는 주제를 담고 있는 곡인데요. 독일 오페라의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위대한 걸작이라고 해요. 명쾌하고 자유로운 곡의 흐름이 특징인 곡이었습니다. 다음 곡으로는 평소 커피를 마실 때도 커피 알까지 세어가며 마실 정도로 철두철미한 성격이었던 베토벤도, 사랑할 줄 알았던 사람이라는 것을 느끼게 해준 곡입니다. 윤동환 바이올리니스트의 바이올린 연주가 인상적인 제1, 2번인데요.. 2019. 2. 20. 더보기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베토벤이 선사하는 로맨틱한 밸런타인데이 선물 2019년 첫 번째 11시 콘서트는 2019년의 첫 공연인 만큼 힘찬 행진곡풍의 곡들이 주를 이루었습니다. 게다가 11시 콘서트의 새로운 해설자 비올리스트 김상진 님의 재치 있는 해설로 음악에 더욱 몰두할 수 있었던 공연이었습니다. ▶ 서곡과 피아노 협주곡, 왈츠가 어우러진 1월의 2019년 첫 11시 콘서트는 서곡과 피아노 협주곡에 왈츠까지 등장하는 그야말로 클래식 종합 선물세트 같은 공연이었는데요. 2019년의 첫 11시 콘서트는 주페의 힘찬 경기병 서곡으로 막을 올렸습니다. 용감한 경기병의 모습을 암시하는 행진곡이 2019년의 시작을 힘차게 알리는 듯했습니다. 다음 곡으로 그리그의 피아노 협주곡이 이어졌는데요. 이날 피아노 연주자로 등장한 이택기 피아니스트는 2014년 헤이스팅스 국제 피아노 협주곡.. 2019. 1. 23.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