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실손보험

피할 수 없는 천재지변, 자연재해로 입은 피해도 보상받을 수 있나요? 여러분의 보험에 관한 궁금증을 파헤치는 보험 X파일! 이번 달의 궁금증은 ‘천재지변으로 입은 신체 상해와 재산 피해도 보험으로 보상을 받을 수 있는지에 관한 내용입니다. 올해는 마치 하늘에 구멍이 뚫린 듯 비가 많이 와서 재해로 인한 피해를 본 사람이 많을 텐데요. 과연 자연재해로 입은 신체상의 피해와 재산상의 피해, 보험으로 보상받을 수 있을까요? 그럼 오늘 내용을 정리해볼까요? 자연재해로 인해 사람이 다쳤다면, 생명보험과 실손보험으로 보상받을 수 있습니다. 다만, 실손 보험의 경우 가입 시점을 잘 확인해 보상 여부를 판단해야 하죠. 또한, 재해로 차가 파손됐다면 자동차보험의 ‘자기차량손해’ 담보로, 집이나 건물이 무너졌다면 풍수해보험을 통해 보상받을 수 있답니다. 이때, 자동차 보험은 ‘자기차량손해’.. 2020. 9. 18. 더보기
[보험X파일] 잊고 있던 2년 전 보험금 청구, 지금 해도 될까요? 여러분이 보험에 관해 궁금한 점이 생기면 언제 어디든 출동해 궁금증을 풀어드리는 보험 탐정, 셜록보험즈! 2020년의 첫 궁금증은 무엇일까요? 바로, ‘보험금 청구 유효기간’에 대해 알아보도록 할 예정인데요. 오늘의 의뢰인 지훈 씨는 2년 전 발생한 사고로 인해 지출한 치료비에 대한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을까요? 보험금 청구권은 보험금 지급 사유가 발생했을 때, 피보험자(손해보험의 경우) 또는 보험수익자(인보험의 경우)가 보험자에게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는 권리를 말합니다. 앞서 말씀드린 대로 보험금 청구권의 소멸시효는 3년입니다. 따라서, 보험계약자 및 보험 수익자는 보험금 지급 사유 발생일로부터 반드시 3년 이내에 보험회사에 보험금을 청구해야 합니다. 오늘 셜록보험즈가 알아본 보험금 청구권 소멸시효,.. 2020. 2. 21. 더보기
[보험 Talk, 보톡스] 실손 보험 중복가입, 보상도 중복될까? 여러분이 가장 궁금해하는 보험에 관한 궁금증을 이야기하는 보톡스, 9월의 주제는 무엇일까요? 9월의 주제는 바로 ‘실손 보험입니다. 보험에 가입한 후 질병이나 상해로 입원이나 통원치료를 할 때 실제로 부담한 의료비를 보장해 주는 보험을 말하는데요. ‘실제 손실을 보장한다 해서 ‘실손 보험’이라 불리는 것이죠. 그렇다면, 실손 보험을 여러 개 들어 놓는다면 보장 금액도 그만큼 더 받을 수 있는 걸까요? ▶ 실손 보험의 보장범위 실손 보험은 보험료의 청구 횟수가 가장 많은 보험입니다. 그만큼 보장하는 항목이 많고 실생활에서 발생하는 대부분의 질병과 사고를 모두 보장받을 수 있어 다른 보험상품보다 활용도가 훨씬 높습니다. 실손 보험의 보장 범위는 국민건강보험에서 보장하는 보험 급여의 본인부담금과 국민건강보험의.. 2019. 9. 24. 더보기
[보험Talk, 보톡스] 유지해야 할까, 해약해야 할까? 가입보다 고민되는 보험 중도 해지 보험에 대한 고민을 쫙 펴주는 보험 토크, 4월의 주제는 ‘보험금 해지’에 관한 내용입니다. 보험 가입 후 시간이 지나면서 재정 상태가 나빠지거나 새로운 자산을 매입할 때 필요한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보험 해지를 고민하는 분이 계실 텐데요. 오늘은 매달 내는 보험금이 부담될 때, 보험 중도해지에 관한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 보험, 유지해야 할까? 해약해야 할까? 보험에 가입할 때는 필요해서 가입했던 보험이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보험에 대한 필요성을 잊게 되곤 합니다. 게다가 가계 부채 부담으로 서민들의 가계 살림살이가 갈수록 팍팍해지면서 보험 중도 해약 건수도 점점 증가하고 있는데요. 최근 금감원에 따르면, 2017년 7월~ 2018년 6월까지 손해보험사 장기 보험 해약 건수는 402만 9,737건.. 2019. 4. 24. 더보기
[보험TALK, 보톡스] 미리 알고 있으면 도움되는 보험금 청구방법 보험 가입자라면 한 번쯤 겪어본 고민을 쫙 펴주는 Talk! 3월의 고민은 준비하기도 귀찮고 부담스러운 ‘보험금 청구’에 대해 이야기해볼까 하는데요. 인생을 살면서 언제든 일어날 수 있는 불의의 사고나 질병을 대비해 가입하는 제도인 보험. 그러나 보험료를 꾸준하게 납부하면서도 보험금을 청구하는 방법을 모르거나, 청구하는 것을 잊어버려 보험금을 받지 못하는 사람이 많다고 합니다. 까다롭고 귀찮아 보이는 보험금 청구하기, 한화생명에서 알려드릴게요! ▶ 보험금 청구, 어떤 서류가 필요한가요? 보험금을 청구할 때에는 담당 설계사의 도움을 받아 청구하는 것이 수월하지만, 보험금을 직접 청구하는 방법을 알아 둔다면 큰 도움이 된답니다. 보험금을 청구할 때 필요한 서류 종류부터 알아볼까요? 보험금 청구는 보험회사별로.. 2019. 3. 27. 더보기
실손보험과 해외여행자보험, 중복보장이 가능한가요? 해외여행을 떠나기 전 ‘해외여행자 보험’ 가입을 고민해 본 적 있으실 텐데요. 국내에서 가입한 실손의료보험이 있다면, 이를 활용해 해외여행자 보험 못지않은 보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해외 나갔을 때 더 빛을 발하는 실손의료보험 활용 꿀팁, 지금부터 알려 드릴게요! ▶ 뜻하지 않은 사고가 발생할 수 있는 해외여행 2017 손해보험 통계연보를 보면 한 해 평균 보험사고는 연간 6만 건으로 이 가운데 5만 1천 건이 해외에서 발생했다고 합니다. 또 가장 많은 보험금 청구 사유는 휴대품 손해에 대한 보험금 지급이 1위(34,460건)이었고, 다음으로 해외에서 발생한 질병 치료비 지급(12,081건), 상해 치료비 지급(4,391건) 등이었습니다. 아무 사고 없이 무사히 여행을 끝낸다면 좋겠지만 여행 중에는 예상.. 2018. 7. 17. 더보기
전세계의 고민인 고령화 사회, ‘치매’에 대비하려면? 미국 최고의 부자 락펠러 가문의 안주인이었던 블란쳇 락펠러, 뉴욕 현대미술관장이었으며 사교계의 여왕이었지만 그녀의 말년은 비참했습니다. 83세로 세상을 떠난 그녀의 병명은 바로 치매. 미국의 로날드 레이건 前 대통령, 영국의 마가렛 대처 수상, 영화 의 주인공 찰턴헤스턴, 찰스 브론스 모두가 치매로 고통받다가 생을 마감한 유명인인데요. 고령사회(aged society)에 진입한 우리나라도 안심할 수는 없습니다. 지난해 중앙치매센터「대한민국 치매 현황 2017」 보고서에 따르면 우리나라 65세 이상 노인 중 치매 환자는 66만 명(9.8%), 2024년 100만 명(10.3%), 2041년 200만 명(12.3%)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12분에 1명, 노인 인구 10명 중 1명은 치매 환자인 셈입니다. .. 2018. 7. 5. 더보기
[보험썰전] 갑작스러운 사고를 보장해주는 보장성 보험을 알고 계시나요? 한화이글스 모태 독수리 장대리, 이주임과 야구 응원을 하다가 목이 쉬게 되는데요. 이처럼 갑작스러운 사고를 보장해주는 보장성 보험을 알고 계시나요? 보장성 보험은 보장 기간에 따른 환급 여부 계약 갱신 여부에 따라 구분된다고 하는데요. 지금 한화생명과 함께 바로 확인해보세요! 보장성 보험이란 사망,입원,상해 등 사람의 생명과 관련된 사고가 났을 때 피보험자에게 약속된 금액을 지급하는 상품을 말합니다.보장성 보험은 질병과 사고를 보장하거나 갑작스러운 사고로 피보험자가 사망했을 시, 남아있는 가족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덜어주는 역할도 하는데요. 보장성 보험은 보장 기간에 따른 환급 여부 계약 갱신 여부에 따라 네 가지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먼저,만기 환급형의 경우 보험기간 중 납입한 보험료의 일부 또는 전부를.. 2018. 6. 11.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