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금융소비자보호법

금융 소비자 보호법 도입, 내 금융생활은 어떻게 변화할까? 미래의 불안정성에 대비하기 위해 준비하는 보험. 하지만 일부 기사를 통해 접할 수 있듯, 보험계약 체결 및 계약유지 과정에서 소비자의 불만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그 중에서도 보험가입단계에서 민원이 많이 발생해왔는데요. 보험가입단계에서의 불완전 판매로 인한 고객의 불만이 많았다는 것을 유추해볼 수 있습니다. 불완전 판매는 보험회사가 계약자에게 보험상품을 판매, 권유하는 과정에서 알려야 하는 중요한 정보를 누락하거나, 보험 상품에 대한 허위광고나 과장광고를 통해 계약자가 가입하게 될 상품에 대해서 오인지하게 만드는 것을 이야기합니다. 사실 이 문제는 한 두 해 동안 발생한 문제는 아닙니다. 보험상품의 출시 이래로 꾸준히 제기되어왔던 문제이기도 하죠. 실제로 국회에서는 불완전 판매를 포함한 소비자 피해를 축소.. 2021. 7. 13. 더보기
투자자들이 꼭 알아야 할 금융소비자보호법 금융기법이 날로 발달되고 일반인들이 이해하기 어려운 금융상품이 판매되면서 투자자들의 피해 사례가 늘어나기도 했는데요. 2019년 독일 국채 연계 파생결합펀드(DLF)는 원금 전액을 손해 볼 수 있는 고위험 상품임에도 불구하고, 독일이 망하지만 않으면 안전할 것이라는 잘못된 인식 속에 투자했다가 수많은 투자자들이 커다란 손실을 입기도 했습니다. 고위험 상품 불완전 판매와 대규모 투자 피해는 금융 소비자를 보호해야 한다는 공감대가 형성되는 계기가 되었지요. 금융소비자보호법 주요 내용 이러한 가운데 지난 2020년 3월에 「금융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금소법)」이 제정되었고, 2021년 3월 25일부터 본격 시행되기에 이르렀습니다. 복합 금융상품이 출현하고 상품구조가 복잡해져 이를 이해하기 쉽지 않은 만큼, .. 2021. 5. 20. 더보기
보장성 보험만 계약 철회할 수 있을까?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 직장인 A씨는 11년 전, ‘연금보험’인 줄 알고 가입한 상품이 사망보험금을 주로 한 ‘종신보험’이었다는 걸 사실을 최근에 알게 되었는데요. 놀란 A씨는 당시 계약을 했던 보험설계사를 찾아 나섰지만 이미 퇴사를 했다는 답변만 받았습니다. ‘적금’과 똑같이 운영된다는 말에 ‘종신보험’에 덜컥 가입한 대학생 B씨도 있는데요. 금융상품 가입에 대하여 신중하게 판단하고, 단호하게 거절하지 못했던 지난날을 후회하고 있는 사례를 들어본 경험이 있으실 텐데요. 이처럼 보험 가입 피해를 호소하는 사례들을 주변에서 심심찮게 볼 수 있습니다. 판매수당이 높은 ‘종신보험’ 가입을 유도하는 일부 설계사의 변칙 판매가 많았기 때문이죠. 이외에도 보험 가입 시 내용을 충분히 이해했는지 여부와는 상관없이 ‘계약 내용을 숙지했다’는.. 2021. 4. 29.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