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블로그

우리나라 부자들, 자산관리 어떻게 하고 있나? 최근 들어 서울의 가장 핫 한 플레이스 세 군데는 홍대앞, 이태원, 건대입구입니다. 세 군데의 특징은 부동산의 수익률 역시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한 지역의 문화가 호응을 얻으면 단순한 문화유행에 그치지 않고 상가의 확장과 임대시장의 열기로 확대되는 것이죠. 이렇듯 한국경제에 있어서 투자자들의 부동산에 대한 사랑은 대단합니다. 부자들의 자산 비율에 있어서도 부동산 비중이 50%가 넘을 정도라니 말이죠. ▶한국 부자들의 자산은 어디에? KB금융지주경영연구소가 발표한 ‘2015 한국 부자 보고서’에 따르면 부자들의 자산 구성비는 부동산자산(주택, 건물, 상가, 토지 등)이 52.4%, 금융자산이 43.1%, 기타자산(예술품, 회원권 등) 4.5%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두드러진 점은 부동산 자산의.. 2015. 6. 24. 더보기
하우스 리치, 캐시 푸어가 되지 않기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할 이것은? 영국 축구의 우상 데이비드 베컴이 2007년 갑자기 미국행을 결정해 많은 팬들이 아쉬워했었는데요. 전문가들은 그가 유럽 무대에서 2~3년은 더 뛸 수 있었지만 가족들과의 여유로운 삶을 위해 ‘은퇴로 가는 연착륙, 즉 반퇴를 선택했다’고 해석하기도 했죠. ▶우리나라의 반퇴시대 반퇴란 원래 소득을 얻기 위해 일하는 시간을 대부분 줄이고 일하지 않는 시간 동안 공부, 여행, 봉사활동, 여가생활 등을 하면서 은퇴 후의 삶을 준비하는 것을 말합니다. 하지만 우리나라에서는 늘어난 수명에 비해 퇴직하는 시기가 빠르고 경제적 이유로 다시 구직활동을 하게 된 세대를 일컬어 은퇴해도 살 수 없다는 의미의 라고 부르고 있지요. 몇 해전부터 한국은 베이비부머들이 본격적으로 은퇴를 하며 제2의 인생을 꿈꾸는 시기를 맞고 있는데.. 2015. 6. 17.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