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험/보험언박싱

높아지는 암 발병률과 생존율, 나와 가족을 위한 대비책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


여러분에게 필요한 보험 상품을 골라 소개해드리는 보험 언박싱! 오늘은 바쁜 삶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꼭 필요한 보험인 ‘암’과 관련한 보험을 소개해 드릴 예정입니다. 하루하루 치열하게 살다 보면 불규칙한 생활습관 때문에 꾸준히 운동하고 끼니를 챙기기는 매우 어려운 일이죠. 이렇게 바쁘게 살다 보면 우리 몸이 항상 건강할 거라는 확신을 할 수 없는데요. 언제 어떻게 아플지 모르고, 혹시나 큰 병에 걸려 치료나 수술이 필요하게 되면 그때 나오는 비용은 어떻게 해결해야 할까요? 그래서 오늘은 현대인들에게 가장 많이 발병되는 ‘암’을 보장해주는 보험,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에 대해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통계청의 2018년 ‘사망원인 통계’ 자료를 보면, 한국인 사망 원인 1위는 ‘암’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러나 의료 기술의 발달로 암 생존율은 점점 높아지고 있는데요. 암 생존율이 높아지면서 암 환자 1인당 경제적 부담금은 평균 4,917만 원으로 조사되었습니다. 경제적인 부담 때문에 신체적인 고통 못지않게 치료비나 수술비 등 경제적 부담도 고통이 큰 질병이 되고 있죠. 

물론, 요즘 많은 사람이 가입한 실비보험으로 암 진단 시 암 보장을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요. 물론 특약 형태로 암 진단금이 포함돼 있을 수 있지만 의료 실비보험은 원칙적으로 암보험과는 차이가 있습니다. 의료 실비보험은 병원에서 지출한 병원비를 보장해주는 보험으로 암 치료 시 사용한 병원비를 보장받을 수 있지만 보장 한도가 정해져 있고 부담금액을 100% 보장해 주지 않기 때문이죠. 암 같은 경우는 치료비 부담이 큰 질병이므로,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과 같은 암 집중 보장 상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렇게 걸리는 것만으로도 고통이지만, 치료하는 과정에서 드는 비용까지도 고통으로 돌아오는 암, 충분한 대비가 필요하겠죠? 암 발생으로 인한 경제적 부담, 어떻게 대비할 수 있을까요?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은 주계약 2.5배형 가입 시 암 진단자금을 합산해 고액 암을 기준으로 최대 1억 원까지 보장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예를 들어, 백혈병으로 진단이 확정되면 특정 고액치료비 관련 암 진단자금에 일반 진단자금을 더하여 지급합니다.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 상품은 가입자의 상황에 따라 갱신형과 비갱신형을 선택할 수 있는데요. 초기에 저렴한 보험료로 보장을 받고 싶다면 갱신형을, 초기 보험료 그대로 만기까지 동일하게 납입하면서 보장은 그대로 받고 싶다면 비갱신형을 선택하면 됩니다. 

또한,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 상품은 한화생명 다이렉트 홈페이지를 통해 가입하는 인터넷 보험으로, 자사 동일유형 상품 대비 저렴한 보험료에 진단자금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입니다. 그렇다면,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은 언제 가입해야 할까요? 이미 암에 걸렸다면 당연히 가입할 수 없겠죠. 암보험은 조금이라도 일찍 가입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가입 시 연령이 낮을수록 보험료 부담이 적기 때문입니다. 또한 보험계약일로부터 2년 내에 암 진단을 받을 경우, 보장금액을 50%만 제한적으로 지급하기 때문에 이 기간 역시 고려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현대인들에게 가장 많이 발병되는 ‘암’을 보장해주는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이 필요한 분이라면, 아래 가입 안내 사항을 참고해보세요!




오늘 소개해드린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 상품, 어떠셨나요? 암보험은 본인뿐만 아니라 가족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상품입니다. 가입 시 연령이 어릴수록 보험료가 저렴하기 때문에 조금이라도 어리고 건강할 때 암을 위한 대비책을 마련해야 합니다.

 암에 대한 조기 진단과 생존율이 높아지는 지금, 나와 가족을 위해 한화생명 <100세착한암보험(무)> 상품을 통해 대비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한화생명은 금융을 넘어 모든 사람들이

더 잘 사는 방법을 고민합니다.

더 잘 사는 방법을 다룬 양질의 보험

그리고 금융,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를

Digital Library 라이프앤톡에서 만나보세요.






박서연